메뉴 건너뛰기

영범강의노래

나이는 숫자에 불과합니다<샬롬학교 백덕복 권사>

KakaoTalk_20190411_161426944.jpg


  저는 샬롬부 루디아 회장 백덕복 권사입니다. 우리 교회 샬롬학교에 대해서 소개하려고 합니다. 샬롬학교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께서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 30분에 모이고 계십니다. 오전에는 예배와 성경강좌, 특강(건강, 경제, 인간관계, 신학 등) 여러 가지 다양한 주제들을 가지고 강사들과 이상범 담당 목사님께서 강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 중 시작과 끝인 개강예배와 종강예배는 어김없이 담임목사님께서 맡아서 말씀을 전해 주십니다.
  오전 강의가 끝나면 12시쯤에 즐거운 점심 식사가 있습니다. 모든 분들이 얼마나 건강하게 식사를 잘 하시는지 모릅니다. 이를 위해 수년 동안 어르신들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윤기옥 권사님, 김혜영 집사님, 이영숙 권사님, 지숭좌 권사님, 황정이 권사님께서 약 100명의 식사를 봉사하시는데, 늘 기쁜마음으로 감당하고 계십니다. 어르신들께서 잘 드시기 때문에 오히려 더 힘이 나고 감사한 마음이 많습니다.
  뿐만 아니라, 묵묵하게 차와 커피로 오랫동안 봉사하신 최희옥 권사님, 오순애 집사님께 감사드리고, 지금은 추봉수 집사님을 중심으로 탁영수 집사님, 정수임 집사님 함께 섬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점심식사가 마치고 나면 오후강좌가 계속 진행되는데, 강좌는 탁구교실(하미숙 권사님), 하모니카(이상락 장로님), 레크리에이션(외부강사) 그리고 다례(최성미 권사님)가 있었는데, 다례는 오랫동안 수고해 주신 최성미 권사님께서 학교강의를 나가시게 되셔서, 올해는 T-class(강성애 권사님), 그리고 신설강의로 좋은 노래 배우기(김홍익 집사님)이 봉사를 해 주고 계십니다. 그래서 차 전반에 관해 배우고, 시음도 하시고, 또 마음껏 찬양도 배우시고, 좋은 동요, 가곡, 건전노래 등 여러 가지 활동들을 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다양하게 젊은이 못잖게 열심히 배우고 계십니다. 그리고 얼마나 열정이 강하신지 보는 이들을 기쁘게 하십니다.
  매월 중간에는 산행과 문화탐방 등을 하면서 하나님이 지으신 만물을 찬양하며, 풍성한 교제의 시간을 가지는 프로그램도 있습니다. 교제의 시간에는 서로의 간증을 듣기도 하고, 함께 한곡씩 노래도 부르곤 하는데, 들어보면 90세이상 되시는 어르신께서 가사, 박자, 음정등이 얼마나 또렷하게 2절까지 부르시는지 깜짝 놀라기도 합니다.
  모이면 교회를 위해서 기도하고, 자녀들을 위해서 기도하고, 우리 목사님을 위해 기도하고, 우리 어르신들 큰 역할을 감당하고 계십니다.
샬롬학교를 담당하고 계시는 이상범 목사님, 윤영미 전도사님 너무 수고가 많으신데, 왜냐하면, 병원에 계시는 분들도 많고, 몸이 불편하신 분들도 너무 많으시기 때문에 심방을 많이 다니시거든요.
  게다가 어르신들은 마음을 즐겁게 해 드리는 것이 최고의 선물인데, 늘 코믹하고 재미있게 말씀하시는 이상범 목사님, 그리고 항상 웃는 얼굴로 섬기는 윤영미 전도사님을 어르신들도 참 좋아하십니다.
  성도님들께서도 샬롬학교 어르신들과 같은 할아버지, 할머니, 아버지, 어머니가 계실텐데, 좀 더 관심을 가져주시고 생각날 때마다 기도 부탁드립니다. 우리 부모님들의 기도가 결코 헛되지 않을 줄 믿습니다.

제목 날짜
찬양으로 영광 돌릴 수 있음에... <김종환집사(소망2교구, 433예친)>   2019.04.19
나이는 숫자에 불과합니다<샬롬학교 백덕복 권사>   2019.04.12
예사(예수사랑)의 집< 권오명 집사>   2019.04.05
주차봉사팀의 아름다운 섬김<정원선 집사(이경옥 집사)>   2019.03.22
좋은 소식을 전하는 자들의 발이여!<황정이 권사(소망1교구)>   2019.03.15
미술치유 사역으로 하나님의 세계를 열다.<내일교회 미술 봉사팀>   2019.03.08
전도의 열정을 품게 하시는 하나님<김영선 집사(소망2교구 311-1예친)>   2019.03.01
안락함이 주는 위기 속에 기도하자<이기철 집사(사랑1교구 534예친)>   2019.02.22
301반을 통해 들은 하나님의 음성 <박향자 집사 (믿음2교구 225예친)>   2019.02.15
나를 바로 보게 한 201<구자란 집사>   2019.02.08
Hello For-Nations ..! ^^ <포네이션 김현애 집사>   2019.02.01
감사와 기쁨의 시간이었던 중등부 비전트립<중등부 이찬민 회장>   2019.01.25
“천국을 소망하며”<한은경 집사>   2019.01.18
“AWANA”(어와나) 를 소개합니다<구미영 권사>   2019.01.11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하며 <박치근 장로>   2019.01.05
“기드온”과 “드보라”처럼 (301과정을 마치며) <박미경 집사(사랑1교구 562예친)>   2018.12.28
성령하나님께서 먼저 일하시는 뜨거운 감동의 현장… <로뎀트리 음악봉사팀 이지나 집사>   2018.12.21
‘예사의 집(예수 사랑의 집)사역<김 영 희h 권사>   2018.12.14
교사 대학 4기를 마치며<강신복 집사>   2018.12.07
나를 살리신 하나님 은혜<김시화 성도>   2018.11.30

(42700)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서동로 212(장동) 내일교회 | 대표전화 587-2121 | FAX 587-2124 | 내일카페 587-2125 | 아낭케 587-2126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