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범강의노래

내일개발과정 기본반(201)을 마치고 그리스도 안에서 찾은 기쁨 <청년1부 조부자>

KakaoTalk_20190920_142345534.jpg


  안녕하세요? 청년1부의 조부자 자매입니다. 저는 지난 3월 3일부터 6월 20일까지 13주 과정으로 청년1부에서 진행 되었던 내일개발과정 201반을 통해 그동안 제가 받았던 하나님의 은혜와 감동에 대해 나누고자 합니다. 저는 타 교회에서 신앙생활을 시작했고, 그동안 체계적인 성경공부를 받은 적이 없었기에 처음으로 접하는 개발과정에 많은 기대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커리큘럼을 받았을 때 ‘내가 과연 중도에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잘 완주 할 수 있을까?’ 하는 걱정이 앞섰습니다. 매주 기본적으로 참석해야 하는 예배출석과 교재예습을 비롯하여 성구암송, 성경통독 그리고 과제물은 총3편으로 신앙 간증 1편과 신앙서적 2권을 읽고 감상문까지 제출해야 했습니다. 저는 다른 지체들보다 매우 늦은 나이에 하나님을 영접했기에 아직 신앙의 걸음마도 제대로 떼지 못한 상태에서 이런 어려운 과제들이 부담으로 다가 왔지만, 내 삶의 모든 일은 내가 하는 것이 아니고 하나님이 하신다는 믿음으로 강하고 담대하게 나아가고자 결심하였습니다.

  어느새 꽃 피는 이른 봄에 시작한 개발과정은 더위가 막 시작하려는 초여름에 마무리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신앙에 대한 열정으로 시작한 201과정이 제가 새로운 일을 시작했던 시점과 맞물려 시간이 흐를수록 점점 영·육이 약해져 포기하고 싶은 순간도 많았지만, 하나님께서는 저에게 공동체를 통해 함께 의지하고 서로를 격려하며 이끌어 주는 신앙의 동역자를 주셔서 어려움을 이겨 낼 수 있었습니다. 특히 추천도서인 『내 마음 그리스도의 집』를 읽고 나의 삶을 변화시켜야겠다고 절실하게 소망하게 되었습니다. 이 책은 그리스도를 마음에 모신 후, 생활의 모든 영역에서 그리스도를 주인으로 삼는 모습을 집에 비유하여 묘사하고 있는데, 저도 내 마음의 집을 먼저 주님께 의탁하여 세상의 온갖 욕심으로 어질러진 방을 깨끗하게 비우고 오로지 말씀과 묵상으로 가득 채우는 삶을 살아가기로 결단하였습니다.

 이번 201과정을 통해 하나님 말씀에 늘 목말라 있던 저에게 사막의 오아시스처럼 한없이 부어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마음껏 마실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무엇보다 개발과정 훈련을 통해 조금 더 깊이 성경 말씀을 깨닫게 되었고, 제 인생에 있어 가장 어려운 시기에 하나님만을 의지하며 견뎌낼 수 있었습니다. 내가 세상의 주인이 아니라 하나님만이 내 인생의 주인임을 입술로 고백하고 오늘 하루도 그리스도인으로 새로운 삶을 풍성하게 누릴 수 있는 기쁨을 알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의 기도를 올려 드립니다.

제목 날짜
내일 플러스<강사 김가영 성도>   2019.10.18
사랑과 섬김으로 예수님의 향기를 전하는 284 예친을 소개합니다.<284예친 권미숙 집사>   2019.10.11
기쁨과 감사가 넘치는 풀칠< 선나도배봉사팀 노진강 집사>   2019.10.04
주름 가득한 예수님을 만나는 날! <오병이어 서숙 집사>   2019.09.27
내일개발과정 기본반(201)을 마치고 그리스도 안에서 찾은 기쁨 <청년1부 조부자>   2019.09.20
우리의 노래로 주님의 성전을 지으리<권분희 집사 (내일 3부 찬양대)>   2019.09.11
하나님의 사랑으로 섬기는 한국어 학교<이중원 집사>   2019.09.06
주님 앞에서 걷는 삶<박수정 집사(383 예친)>   2019.08.30
성경 지식과 믿음의 확신, 그리고 기쁨<청년2부 21기 최형규>   2019.08.23
다시 일어설 용기를 준 대만선교<박주용(청년3부)>   2019.08.16
여호와만 참 하나님이 되는 고등부 <고등부 교사 유우경>   2019.08.09
초딩들의 뜨거운 여름 캠프 <초등1부 교사 양대인>   2019.07.31
우리 아빠는 주일학교 선생님이에요~~~<투엘팝: 유년부 교사 심영택.>   2019.07.26
유치부 여름성경학교 < 곽은진 집사>   2019.07.19
영아부 여름성경학교 <이예지 집사>   2019.07.12
새가족은 사랑을 싣고서......♡< 새가족부 유선영 집사>   2019.07.05
뜨거운 말씀과 찬양이 가득한 금요기도회에 오세요<박은숙 집사 (믿음1교구, 121예친)>   2019.06.28
알록달록 각자의 색깔을 가진 우리 161예친을 소개합니다~^^ <장정아 집사>   2019.06.21
예수님은 내 삶의 주인입니다.<청년 2부, 김영민>   2019.06.14
예준기도회가 기다려집니다 (예배준비기도회)<545예친 김윤정 집사>   2019.05.31

(42700)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서동로 212(장동) 내일교회 | 대표전화 587-2121 | FAX 587-2124 | 내일카페 587-2125 | 아낭케 587-2126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