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범강의노래

우리의 노래로  주님의 성전을 지으리<권분희 집사 (내일 3부 찬양대)>KakaoTalk_20190905_185220185.jpg

  안녕하세요? 저는 믿음1교구 권분희 집사입니다. 저는 2004년 친구의 인도로 내일교회에 등록하게 되었습니다. 2008년부터 지금까지(중간에 1년 쉼) 3부 찬양대 소프라노 파트에서 봉사하고 있습니다. 벌써 10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습니다. 오늘은 저희 3부 찬양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3부 찬양대는 ‘예배 위원회’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항상 “우리 아버지∼” 라며 은혜롭게 기도하시는 김오수 대장 장로님, 주님을 향한 찬양의 기쁨으로 지휘하시는 김헌일 집사님, 70여명의 찬양대원과 20여명의 오케스트라 단원이 함께 하고 있습니다.

  주일이면 아침 9시 30분부터 11시까지 찬양 연습을 합니다. 소프라노, 알토, 테너, 베이스

각 파트별 연습, 정확한 발음연습, 곡의 가사를 음미하며 마음을 담아 찬양하기를 반복하다보면 에너지가 많이 소모됩니다. 짧은 휴식 시간에 차와 커피를 마시며 서로의 안부를 묻고 잠깐의 여유도 가져봅니다. 그리고 다시 찬양 연습을 합니다. 11시 10분쯤 연습을 마무리하고 대예배실 찬양대 자리로 이동합니다. 그곳에서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추고, 예배를 드릴 마음의 준비를 합니다.

  찬양대는 일 년 중에 두 번의 큰 행사를 준비합니다. 주님의 죽으심과 부활을 기념하는 고난주간 찬양과  주님의 탄생을 축하하는 크리스마스 칸타타 찬양입니다. 한 달 넘는 시간동안 연습을 하고 준비를 하면서 힘들다는 생각보다는 그 시간이 은혜롭고 행복하다고 느낍니다. 가사를 하나 하나 읽으며 찬양 하다 보면 어느새 제 속에서 뜨거운 감동이 올라오고 저도 모르게 눈물이 날 때가 많습니다. 사실 저는 연습하면서 은혜 받을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제가 10년이라는 시간동안 즐겁게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지난 8월 24일에는 찬양대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찬양대의 성경적 의미와 음악적 지식을 알아가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1교시 수업을 진행하신 전일봉 장로님께서는 성전의 구조와 이스라엘 지도를 자료로 준비해 오셨습니다. 자료들을 보면서 이스라엘의 지형적 특징을 눈으로 익히고, 성전의 구조를 하나하나 살펴보았습니다. 찬양대와 관련 있는 귀한 성구들을 읽으면서 하나님이 받으시고 기뻐하시는 찬양을 드려야겠다는 다짐도 했습니다. 그중에서 제 마음에 와 닿았던 구절은 역대상 16장 7-43절(레위 사람을 세워... 찬양하게 하였으니...비파와 수금을 타고 제금을 힘있게 치고...노래하며 찬양하고...모든 백성이 아멘 하고 여호와를 찬양하였더라)입니다. 2교시에는 김헌일 지휘자 집사님께서 음악과 관련한 이론적 지식을 자세히 강의해 주셨습니다. 악보 보는 법, 리듬, 음악 기호와 용어에 대해서 하나씩 알아가는 알찬 시간이었습니다. 음악 지식을 가진 4파트(소.알.테.베)가 조화를 이루고 거기다 주님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 찬양한다면 우리의 찬양은 하나님께서 받으실 만한 찬양이 될 것 같습니다.

  찬양대 봉사를 하면 예배에 지각하는 일은 절대 없습니다. 예배시간에도 담임 목사님 옆 가까이에서 설교 말씀을 들을 수 있어 더 집중할 수 있습니다. 주일 예배 시간에만 드리는 찬양이 아니라 구약의 레위지파처럼 24시간 매일 하나님께 찬양을 올리고 싶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찬양을 기뻐하시고, 찬양받기 위해 우리를 지으셨기 때문입니다.


 ‘여호와를 찬송하라 여호와는 선하시며 그의 이름이 아름다우니 그의 이름을 찬양하라’ (시편 135:3)

                                                                                                                                                    〈가족: 이상규 집사, 영주, 영낭, 영은〉

제목 날짜
부전교회 기도모임 ‘마마클럽’을 다녀오며   2019.11.08
나<너사랑의도시락을 소개합니다<나<너도시락 봉사자 일동>   2019.11.01
사랑이 가득한 아름다운 예친을 자랑합니다.<529예친(순장: 장자영 집사)>   2019.10.25
내일 플러스<강사 김가영 성도>   2019.10.18
사랑과 섬김으로 예수님의 향기를 전하는 284 예친을 소개합니다.<284예친 권미숙 집사>   2019.10.11
기쁨과 감사가 넘치는 풀칠< 선나도배봉사팀 노진강 집사>   2019.10.04
주름 가득한 예수님을 만나는 날! <오병이어 서숙 집사>   2019.09.27
내일개발과정 기본반(201)을 마치고 그리스도 안에서 찾은 기쁨 <청년1부 조부자>   2019.09.20
우리의 노래로 주님의 성전을 지으리<권분희 집사 (내일 3부 찬양대)>   2019.09.11
하나님의 사랑으로 섬기는 한국어 학교<이중원 집사>   2019.09.06
주님 앞에서 걷는 삶<박수정 집사(383 예친)>   2019.08.30
성경 지식과 믿음의 확신, 그리고 기쁨<청년2부 21기 최형규>   2019.08.23
다시 일어설 용기를 준 대만선교<박주용(청년3부)>   2019.08.16
여호와만 참 하나님이 되는 고등부 <고등부 교사 유우경>   2019.08.09
초딩들의 뜨거운 여름 캠프 <초등1부 교사 양대인>   2019.07.31
우리 아빠는 주일학교 선생님이에요~~~<투엘팝: 유년부 교사 심영택.>   2019.07.26
유치부 여름성경학교 < 곽은진 집사>   2019.07.19
영아부 여름성경학교 <이예지 집사>   2019.07.12
새가족은 사랑을 싣고서......♡< 새가족부 유선영 집사>   2019.07.05
뜨거운 말씀과 찬양이 가득한 금요기도회에 오세요<박은숙 집사 (믿음1교구, 121예친)>   2019.06.28

(42700)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서동로 212(장동) 내일교회 | 대표전화 587-2121 | FAX 587-2124 | 내일카페 587-2125 | 아낭케 587-2126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