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범강의노래

첫 교회 <송선관 목사(양인교회-개척지원 교회)>


갑작스레 불어오는 찬 바람에 부랴부랴 겨울옷들을 꺼내 입는 요즘입니다.

  코로나와 백신 등의 안부는 이제 지겨울 정도인데... 어떻게 지내시는지요?


  저와 양인교회도 여러 성도님들의 기도와 관심 덕분에 은혜 가운데 잘 지내고 있습니다. 


  개척을 결정하고, 첫 예배를 드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예배 장소를 이전하고, 공사를 시작하고, 설립감사예배를 드리고, 그야말로 숨 가쁘게 돌아간 2019년이었습니다. 2020년을 시작하면서 이제 내실(內實)을 기하여야겠다며 두 팔을 걷어붙이자마자 불어온 코로나 광풍(狂風)에 일단 버티자, 살아남기만 하자, 간절히 기도하며 기다린 지도 벌써 2년이 되어 갑니다. 한 치 앞도 바라볼 수 없는 시계제로(視界-Zero) 상황 속에서도 세 살배기 어린 교회가 어느 정도 걸음마를 뗄 수 있게 된 것은 형언할 수 없는 하나님의 은혜와 많은 성도님들의 사랑과 격려 덕분이었음을 지면을 빌어 늦은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현재 양인교회는 30여명의 장년성도와 10여명의 주일학교 학생들이 함께 주님의 몸 된 교회를 세워가고 있습니다. 그 중 가장 감사한 것은, 양인교회가 본인의 ‘첫 교회’인 분들이 많다는 것입니다. 1년에 두 번, 부활절과 추수감사절에 학습·세례식을 거행하고 있는데, 끊임없이 새로운 영혼들이 채워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하박국’이 먹는 국인지, 나라이름인지도 모른 채, 생전 처음 교회의 문턱을 넘어 깨끗한 마음과 또렷한 눈빛으로 주님을 바라보며 자라는 한 생명이 너무나 귀하고 감사할 따름입니다. 


 지난 여름, 2주간 진행된 전교인 성경통독수련회를 통해 신약전체와 욥기, 잠언, 전도서를 함께 읽었습니다. 부어주신 은혜가 감사하여, 앞으로는 분기별로 1주일씩 진행하면서 창세기부터 시작하여 차근차근 함께 말씀을 읽어나가려고 합니다. 얼마 전부터 재개한 주일오후찬양예배에서는 찬송가 한 곡을 정해서 배우는 시간을 가집니다. 곡의 유래와 가사의 의미부터 한 음, 한 음 곡조까지 새롭게 배워 신앙의 선배들의 고백이 나의 고백이 되도록 목청껏 불러봅니다. 한편 수요일은 성경의 가장 기초적인 것부터 교리와 신학의 기초적인 개념들을 공부하면서 말씀의 맛이 꿀처럼 달다는 고백을 하고 있습니다. 


  양인교회라는 이름처럼 평범한 사람들(良人)이 모여 하나님의 자녀요, 빛의 자녀(陽人)답게 서로 헤아리며(量人), 세워가고(養人) 있습니다. 생명이 생명을 낳듯, 교회가 교회를 낳아 기르는 사명도 주셔서 하늘시민교회를 파송하는 기쁨과 감격을 누리기도 했습니다. 애가 애를 낳은 격이라 할 수 있겠지만, 생각지도 못한 기회를 주셔서 탈북민을 위한 교회를 경기도 시흥에 개척할 수 있게 되었고, 이광해 목사님이 대구와 시흥을 오가며 섬기고 계십니다. 옥포라는 지역에서 주님의 십자가가 미약하지만 또렷하게 세워져가고 있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기도로 함께 동역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KakaoTalk_20211022_104908002.jpgKakaoTalk_20211022_104908132.jpg

제목 날짜
하나님! 친구의 소망이 되어주세요.<소망1교구 323예친 이희순 권사>   2021.12.03
행복에의 초대(1) 하나님의 작전 <믿음2교구 237예친 고은지 집사>   2021.11.26
내일기도학교 6기를 마치며(2)   2021.11.20
내일기도학교 6기를 마치며(1)   2021.11.12
함께 지어져 가는 “일상의교회” <김정혁 목사(일상의교회-개척지원 교회)>   2021.11.06
내 삶을 이끄시는 하나님 <청년 1부 김상규 형제>   2021.10.29
첫 교회 <송선관 목사(양인교회-개척지원 교회)>   2021.10.22
나누면 풍성해집니다 (소망2교구 412예친 / 순장: 권익찬 집사)   2021.10.15
“너는 특별하단다” 8월 29일 유아세례(2)   2021.10.08
“너는 특별하단다” 8월 29일 유아세례(1)   2021.10.01
두려움보다는 감사로 섬겼던 수련회 <심종한(청년3부)>   2021.09.24
교사 스토리 - 지난 2년을 돌아보며   2021.09.17
내일교회 어와나 2학기 개강과 바퀴벌레 은혜<강신복 집사>   2021.09.10
내 모습 그대로 사랑하시는 하나님 <금요찬양팀 이예지 집사>   2021.09.03
유년부를 섬기며 <유년1부 행정지원팀, 청년3부 이지은>   2021.08.27
포네이션 여름 수련회   2021.08.20
너는 나의 복!! 내일교회 사랑부 <최정미 집사>   2021.08.13
예수님이 나의 소망이에요! (유치부 여름성경학교)   2021.08.06
유·초등부 기도회를 돌아보며   2021.07.30
다음 세대 기도회, 우리는 기도하는 교사입니다!   2021.07.23

(42700) 대구광역시 달서구 성서동로 212(장동) 내일교회 | 대표전화 587-2121 | FAX 587-2124 | 내일카페 587-2125 | 아낭케 587-2126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